본문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캐릭터 마룡
관광브랜드 캐릭터 ‘마룡’입니다.
무왕이 용의 아들로 태어났다는 설화에서 창안.
우리 마룡이와 함께 고백도시 익산 여행하세요!

서동요와 선화공주

서동요와 선화공주

무왕제례행렬 무왕제례행렬

서동요는 고려시대 일연이 지은 《삼국유사》의 무왕조에 실린 향가이다. 기록에 의하면, 서동이라 불리었던 백제 무왕이 신라 진평왕의 셋째 딸 선화를 사모하여 신라땅에 가서 아이들에게 마를 주며 부르게 하였다는 노래이다. 당시 백제와 신라의 정치적 긴장관계였기 때문에 불가능한 이야기라고 부정하는 경우도 있지만, 한편에서는 가능성에 무게를 두기도 한다.

善化公主主隱
선화공주님은
他 密只 嫁良 置古
남 몰래 통정하여 두고
薯童房乙
맛동 도련님을
夜矣 卯乙 抱遣 去如
밤에 몰래 안고 간다

고대인들에게 노래는 신성한 언어였다. 신과 인간의 관계에서 서로의 의사를 전달하는 데 수월한 것이 노래였기 때문이다. 따라서 널리 불리는 노래는 그 시대의 여론이었다. 사람들의 마음을 신 또는 지배층에 전달하는 수단이었다. 어린이들의 입을 통해 불려진 서동요는 서동의 의도적인 결과를 만들어냈다. 그러므로 서동요는 주술성을 띤 노래다. 신라의 공주를 아내로 맞이한 용의 후손 서동. 서동요 가락이 무왕의 역사를 그리고 백제의 역사를 지금까지 이어오게 만들었다.

정보관리

  • 담당부서
  • 전화번호